짬에서 나오는 바이브…’15주년’ 소녀시대 말말말 (엑’s현장)[종합]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그룹 소녀시대 멤버들이 오랜만에 뭉친 공식석상에서 ’15년 짬바'(경력에서 비롯된 바이브)를 여실히 보여줬다. 

소녀시대(태연, 윤아, 수영, 효연, 유리, 티파니, 써니, 서현)는 데뷔 15주년인 오늘(5일), 5년 만의 새 앨범인 정규 7집 ‘FOREVER 1(포에버 원)’을 발매한다.

타이틀곡 ‘FOREVER 1’은 다이내믹한 전개와 에너제틱한 멜로디가 돋보이는 팝 댄스 곡. 가사에는 언제 어디서나 힘이 되어주는 소중한 사람들에 대한 영원한 사랑을 표현했다.

새 앨범 발매를 기념해 소녀시대는 이날 오전 서울 강남구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하모니 볼룸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샤이니의 민호가 MC로 깜짝 등장한 가운데, 소녀시대 멤버들은 새 앨범과 활동에 관한 진솔한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