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인지도 굴욕 “보이스피싱 아니냐”

가수 이찬원이 인지도 굴욕을 맛본다.

5일 방송되는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이찬원과 황윤성 두 친구의 안동 힐링 여행이 이어진다.

바쁜 스케줄 속 짬을 내 안동을 찾은 두 트로트 스타 절친의 훈훈하고 유쾌한 이야기가 시청자에게 흐뭇한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공개된 VCR 속 이찬원과 황윤성은 안동 여행을 하던 중 마치 시골의 할머니집이 떠오르는 한 소박한 식당으로 향했다. 가정집 분위기의 이곳은 이찬원이 현지 친구에게 추천받은 찐 로컬 맛집이라고. 세월의 흔적이 느껴지는 마룻바닥, 다소 무뚝뚝하지만 정겨운 손맛으로 음식을 만들어내는 할머니의 모습이 마치 고향집에 온 듯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두 사람을 행복하게 했다.

이찬원과 황윤성은 이 식당의 유일한 메뉴인 가정식 백반을 주문했다. 이에 반찬들이 셀 수 없이 등장했다. “상다리가 부러지겠다”라는 감탄이 절로 나왔을 정도.

늘 그랬듯 이찬원은 어미새처럼 간고등어의 살을 발라 황윤성의 밥 위에 올렸다. 두 친구의 거침없는 먹방이 군침을 유발했다.

이찬원은 평소 요리에 관심이 많은 만큼 할머니에게 반찬에 대해 이것저것 물으며 대화를 이어갔다. 그러던 중 이찬원이 “저 누군지 모르시죠?”라고 용기 내 애교 있게 묻자 할머니는 “모른다”라고 단칼에 대답해 웃음을 줬다.

이찬원은 자신에 대해 열심히 설명을 이어갔으나, 할머니는 계속 의문의 눈초리를 거두지 않았다.

이에 이찬원은 급기야 “따님은 절 아실 수도 있다. 한 번 물어보셔도 좋다”라고 부탁했다고.

하지만 이 전화 통화로 이찬원이 또 한 번 예상하지 못한 굴욕을 맛보게 됐다는 전언이다. 할머니의 딸과 전화 연결이 되자 이번에는 “보이스피싱 아니냐”는 반응이 돌아온 것.

더블 굴욕을 맛본 이찬원은 “그럼 이번에는 손녀에게 전화를 해보면 안되겠느냐”며 할머니에게 부탁을 하다가 스스로 “구질구질하다”라고 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과연 이찬원은 할머니에게 자신이 가수임을 입증할 수 있었을까. 무뚝뚝하지만 솔직한 주인 할머니와 자신의 알리고 싶은 이찬원의 귀여운 집착, 국민아들 이찬원을 몹시 당황하게 한 더블 굴욕 사연 등 이찬원과 황윤성의 유쾌하고 맛있는 안동 여행기는 5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KBS2‘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진주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내용이 더 궁금하시다면 글 제일 하단에 있는 출처 링크를 클릭해 확인하세요.

출처 : 이찬원, 인지도 굴욕 “보이스피싱 아니냐”

[ 이찬원, 인지도 굴욕 “보이스피싱 아니냐” ] 글에 대한 콘텐츠 저작권은 뉴스픽에 있으며, 뉴스픽에서 RSS를 제공 받았습니다.

라이트 뉴스 꿀팁

  1. 무료 웹툰 플랫폼 사이트 총정리
  2. 유튜브 음원 추출 다운로드 방법
  3. 해외 축구 무료 중계
  4. 무직자 소액대출 총정리
  5. 무료 OTT 플랫폼(영화, 드라마 다시보기)

대출이 필요할 때

무직자, 주부, 직장인, 대학생, 신용불량자까지 직장인대출, 소액대출, 비상금대출, 개인대출, 모바일대출, 무직자대출, 신용대출, 소상공인대출, 사업자대출, 정부지원대출, 개인회생이 필요할 때 검색해보세요

대출 정보 지식사이트
대출 정보 지식사이트

꼭 필요한 대출 정보

  1. 무직자대출
  2. 소액대출
  3. 비상금대출
  4. 주말대출
  5. 정부지원대출

Leave a Comment